여러가지 시도를 해보고 난 후 어플의 정석을 알게 되었다.
 

* 랭킹 OX퀴즈
간단한 퀴즈를 풀 수 있고 자신의 전체순위를 볼수 있도록 구현하였다. 별로 어려운건 없었다. 단지 디자인 하는게 짜증이 났다. 그래도 했다. 그래서 더더욱 내가 마니 쓴다. ㅋ
앞으론 내가 마니 쓰는 어플을 개발해야 겠다.
- 마켓에서 '랭킹 ox퀴즈' 검색하면 따운을 받을 수 있다.
 

 * QR Code Convert
간단한 정보를 QR코드로 쉽게 변환시켜주는 어플이다. 단지 내가 만든 목적은 발표용으로 그닥 만들게 없어서 만든것이다. 별로 신경도 안써서 만들어서 그런지 마음에도 안든다. 지금은 업그레이드가 되어서 단축URL 기능도 있지만 그것도별로 마음에 안든다.
- 마켓에서 'QR CODE CONVERT' 라고 검색하면 받을 수 있다.
 

 * 제비뽑기
 술자리에서 간단하게 복불복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만든 게임이다. 효과음이 나오고 복불복 아이템 갯수도 무작위로 설정할 수 있다. 디자인이 구려서 별로 인기가 없다. 그래도 공부는 여러가지 할 수 있어서 좋았다.
- 마켓에서 '제비뽑기' 로 다운받을 수 있다.
 


* 스피드 사랑의 테스트
간단하게 이름이나 전화번호로 사랑의 지수를 테스트할 수 있는 어플이다. 알고리즘이 들어가는 부분이 있어서 조금은 복잡했지만 하다보니 나도 하게 되었고 내가 불편한 점이 있어서 랜덤기능까지 추가하니 금상첨화이다. 하지만 사람들은 마니 받질 않는다. 그져그런가 보다. 어플시장의 동태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한 나의 큰 실수이다.
- 마켓에서 '스피드 사랑의 퀴즈' 를 검색하면 받을 수 있다.

이 모든 작품은 내가 배워서 이번에 개발한 작품이다. 현재는 차기 작품을 준비중이다. 취업을 하기전 여러가지 어플을 만들 수 있다는 매리트가 있어서 좋다. 교육을 맞치며 수료증을 받는데 감회가 새롭더라 나도 제대로 끝까지 받을 수 있겠구나 라는 생각이였다. 좋은사람들도 마니 만나서 좋았다. 잘된 애들은 좋은데서 취업요청도 들어왔다. 잘될꺼라 생각했는데 모두 잘 되서 꿈 이룬거 같아서 좋다. 나름 취미로 교육을 받은 애들도 있고, 목숨걸고 하는 애들도 있었고 별여별 사람들을 많이 만났다. 근3달 동안 모두 수고했고, 앞으로 성공해서 위에서 모두 봤으면 좋겠다.

- 수스 안드로이드 2기 교육생 김용연 2011년 6월 30일 수료 완료!
저작자 표시
신고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프리랜서...  (0) 2013.06.08
세월 참 빠르다.  (0) 2011.07.12
안드로이드 교육 과정을 맞치며...  (0) 2011.06.30
눈을 낮춥니다.  (0) 2011.06.21
이곳 생활은 너무 좋다!  (0) 2011.03.30
간만에 접속했네요 ㅎㅎ  (0) 2010.10.12


티스토리 툴바